회원 로그인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북뉴스

한 교회사를 관통하는 한 단어, “침묵과 위대한 이단자”

고경태 | 2020.09.22 21:57

그리스도교의 역사와 침묵/위대한 이단자들/맥클로흐, 배덕만/최덕성/CLC/본문과현장사이/고경태 편집위원 서평


필자는 최덕성 박사의 위대한 이단자들과 유대칠 선생의 신성한 모독자라는 두 작품에 대해 고독한 골방 천재들의 외침이라는 컨셉으로 서평을 쓴 적이 있습니다(크리스찬북뉴스, 2018).

 

그런데 이번에 디아메이드 맥클로흐(Diarmaid MacCulloch, 1951-)의 저술을 구입했는데 최덕성 박사의 작품과 비교할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맥클로호의 저술은 CLC 출판사에서 많은 저술을 번역하여 소개하고 있습니다. 맥클로흐의 3천년 기독교 역사, 1, 2, 3권은 상당한 학문 업적으로 보여주고 있습니다. 맥클로흐는 최근 역사 신학 분야에서 저명한 학자입니다. 3천년 기독교 역사는 그의 방대한 역사 탐구를 볼 수 있습니다. 그런데 그리스도교의 역사와 침묵(배덕만 역, CLC, 2017)은 그 전체 역사를 보는 사관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Silence: A Christian History(London, Allen Lane, 2013)가 원제입니다. 그리고 맥클로흐가 진행한 토마스 크롬웰(Thomas Cromwell, 1486-1540)에 대한 연구 실적이 흥미롭기도 합니다. 잉글랜드 종교개혁에 대해서는 전문 분야로 이해할 수 있습니다.

 

신학자로서 최덕성 박사와 철학자로서 유대칠 선생의 작품은 신학계에서 철학계에서 당대에 강한 이슈를 던진 위인들에 대한 전개입니다. 유대칠 선생은 철학도로서 당대의 금기에 도전한 세르베투스를 역사에 있는 한 위인으로 제시하였습니다. 최덕성 박사는 고대 교회에서 현대 교회까지 교회에서 발생한 다양한 사건에서 16명의 그리스도인들의 굳건함을 제시하였습니다.

 

그런데 맥클로호는 세계교회사를 한 어휘, “침묵(Silence)”으로 정리하였습니다. 최덕성 박사는 위대한 이단자로 정리하였습니다. 성경을 한 관점으로 묶는 것도 중요한 훈련이지만, 교회역사를 한 어휘로 묶는 것도 중요한 훈련입니다. 그러한 관점을 보면 현재 묵묵히 흘러가는 시간들이 진행하는 방편을 결정할 수 있습니다. 맥클로흐는 침묵이라는 관점으로 역사를 정립하였기 때문에, 역사 저변에 흐르는 하나님의 인도하심으로 운영되는 시간으로 파악했다고 볼 수 있습니다. 최덕성 박사는 매 순간순간마다 세상과 타협하지 않은 신실한 그리스도인들이, 타협한 그리스도인에게 이단으로 정죄받으면서도 진리를 수호하여 기독교를 세워가는 모습을 웅변한 것입니다. 맥클로흐는 하나님께서 이끄시는 잔잔한 저력을 최덕성 박사는 진리의 그리스도인이 세대에 굴하지 않고 받은 진리를 담대하게 표현하는 것을 주장한다고 볼 수 있습니다.

 

맥클로흐와 최덕성을 단순 비교하면, 맥클로흐는 성경에서 시작하면서 금욕주의, 사막의 수도원으로 이끌면서 진행하는데, 최덕성은 성경, 바울에서 시작하면서 변증가 저스틴에서 마르틴 루터, 칼빈, 메이천, 주기철 등 16명을 제시하면서 진행합니다. 맥클로흐는 전체 흐름이 일관성을 가지며 현대에도 침묵으로 이끄시는 하나님의 경륜을 제시합니다. 최덕성은 재세례파 등 진짜 이단 감별에 대한 우리시대 교회의 난맥을 타계하기 위한 방안을 제시합니다. 그래서 최 박사는 진짜 이단과 진짜 이단에게 정죄받은 위대한 이단자가 교회사에 병립한다는 매우 긴박한 사안까지 제시하고 있습니다.

 

교회사 역사를 어떻게 볼 것인가에 대해서 교회 학자들은 성경에서 보여준 것과 함께 후대들에게 정리하는 훈련이 필요합니다. 역사를 소유하지 못한 진영은 결코 정당성을 얻지 못합니다. 개신교회가 굳건한 교회를 유지할 수 있는 것은 플라키우스(Matthias Flacius Illyricus, 1520-1575)가 생명을 걸고 자료를 수집하면서 역사 정립이 있기 때문이라고 생각합니다. 역사가가 단순 역사 제시가 아니라 정립된 사관(史觀)을 갖고 사관에 상통하는 역사 저술은 교회에 준 큰 선물이 될 것입니다.

 

맥클로흐의 그리스도교의 역사와 침묵와 최덕성의 위대한 이단자들을 비교하면서 독서를 한다면, 교회역사를 보는 학자의 관점을 파악할 수 있을 것입니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314개(1/16페이지)
북뉴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지속적으로 성장하는 팀의 리더는 다르다 사진 첨부파일 크리스찬북뉴스 2021.02.19 10:53
공지 경주 양동마을 고택 라면박스에서 나온 한 권 책 가격은 사진 첨부파일 크리스찬북뉴스 2021.01.27 13:05
312 Readers become Leaders 사진 첨부파일 크리스찬북뉴스 2021.01.09 15:10
311 존 맥아더의 신약주석 시리즈 첫걸음 야고보서 사진 첨부파일 크리스찬북뉴스 2020.12.20 14:37
310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리더십(신간소개) 사진 첨부파일 크리스찬북뉴스 2020.12.07 12:44
309 작은 거인 정준영 목사의 사랑의 찬양(신간소개) 사진 첨부파일 크리스찬북뉴스 2020.11.22 22:55
308 성경의 조연들에게 묻는 72가지 발칙한 질문(신간소개) 사진 첨부파일 크리스찬북뉴스 2020.11.07 09:54
307 말씀으로 하루를 여는 아침 기도문(신간소개) 사진 첨부파일 크리스찬북뉴스 2020.10.31 12:33
306 성경 전체를 여는 문(서평) 사진 첨부파일 크리스찬북뉴스 2020.10.23 14:37
305 김양재 목사의 큐티노트 요한계시록 1 사진 첨부파일 크리스찬북뉴스 2020.10.12 22:29
304 도서정가제 폐지는 옳은 것인가? 사진 첨부파일 크리스찬북뉴스 2020.10.07 22:28
>> 한 교회사를 관통하는 한 단어, “침묵과 위대한 이단자” 사진 첨부파일 고경태 2020.09.22 21:57
302 사나 죽으나 그리스도께서 우리의 소망이시다 첨부파일 조정의 2020.09.14 18:05
301 살아 있는 진리, 들려지는 이야기 사진 첨부파일 크리스찬북뉴스 2020.09.11 13:18
300 역사와 지리로 만나는 하나님 사진 첨부파일 크리스찬북뉴스 2020.09.08 15:20
299 박진영 책에서 보는 구원파 교리?! 사진 첨부파일 크리스찬북뉴스 2020.08.31 16:59
298 문학 비평 에세이 '이야기에 관하여' 사진 첨부파일 크리스찬북뉴스 2020.08.22 11:25
297 코로나 19 사태를 사명의 관점에서 바라보라 사진 첨부파일 크리스찬북뉴스 2020.07.31 14:23
296 김양재 목사의 가정 잠언록 사진 첨부파일 크리스찬북뉴스 2020.07.11 09:42
295 왜 책을 읽어야 하는가 첨부파일 크리스찬북뉴스 2020.06.25 20:28
294 이 시리즈의 서론과 같은 중요한 책 사진 첨부파일 크리스찬북뉴스 2020.06.16 12:27
293 성경읽기의 혁신 사진 첨부파일 크리스찬북뉴스 2020.06.11 10:5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