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편집자칼럼

  • 고경태조선대학교, 총신대학교 신학대학원과 일반대학원(Ph. D), 그리고 동신대학교에서 한국어교육(M. A)을 공부했다. 한국성경연구원에서 성경과 신학을 연구하고 있고, ‘크리스찬타임스’로 복음 증진과 교회와 선교 활동을 후원하고 있다. “한국에서 신학하기”란 제목으로 유투브 동영상 강의 활동을 하고 있으며, 광주시(망월동) 무등산 아래 ‘주님의 교회’를 담임목회하고 있다. 한국 교회와 사회가 책을 읽는 문화가 활성화되기를 기대한다.

인간을 위한 AI와 노동해야 할 인간

고경태 | 2017.08.08 17:58

어릴 적, 미래 그림에 달나라를 가고, 무인자동차가 달리며 나르고, 로봇이 농사짓고, 농업 건물이 있고, 달나라에서 농업을 하는 등 여러 가지 상상을 그렸다. 그런데 40년이 지난 지금에 그런 시대가 열릴 것 같다.

 

화석 연료가 고갈되어도 전기 에너지로 유지하고, 통신을 기반으로 한 빅데이터 운용 컴퓨터와 로봇은 상상을 초월하는 수준으로 다가오고 있다. 버스는 자율주행버스, 편의점은 무인 24시무인점포, 군인도 무인컴퓨터감시경계, 은행도 무인점포은행(카카오뱅크) 등 여러 직종에서 무인 운용이 시행되고 있고 임박해 있다. 어릴 적 버스 안내양이 있었는데 지금은 없다. 노동력 감축으로 소비자에게 좀 더 싸게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명분이다. 그런데 소비자에게 양질의 서비스가 많을까? 공급자에게 이익이 더 많을까?

 

영화 매트릭스, 인간이 없어도 되는 세계, 그러나 매트릭스를 운영해야 할 에너지 공급을 위해서 필요한 인간. 인간은 타자를 위해 모듈화된 인간이 아니라, 자기가 자기를 선택하는 존재이다. 인간이 인간으로 느끼는 가장 근본적인 행위가 노동이다. 노동이 없으면 인간은 무너진다. 노동 없이 취득한 재화를 잘 운영하는 사람은 없다.

 

인공지능(AI)는 인간에게 편의를 제공하는 편의체가 아니라, 인간의 노동을 앗아가는 생존 경쟁 도구라고 보아야 한다. 그러나 인공지능, 4세대 혁명을 막을 수는 없다. 고용시장 확대를 주장하지만 노동시장이 획기적으로 감축되기 때문에 고용시장은 급격하게 내려갈 것이다. 그럼에도 인간을 유지해야 사회 순환이 발생하기 때문에 인간이 필요한 비극이 발생했다. 그래서 복지는 이제 가난한 자를 돕는 것이 아닌, 사회 구조를 유지하는 필수 기능이 된다. 일하지 않아도 인간이란 이유로 재화를 습득할 수 있다. 이제 인간은 노동하는 존재가 아니라, 소비하는 존재가 될 수 있다.

 

그럴 때도 인간은 노동을 해야 하는데, 유일한 방안이 독서를 하는 것이다. 독서는 AI가 있기 전부터 노동이었고, 아무리 발달한 AI도 인간에게 독서를 대체할 수 없다. 매트릭스처럼 두뇌에 기억을 이식시킬 수 있는 기술이 있어도, 두뇌는 반복하는 기능이 아니라 지식을 재생산하는 기능을 갖기 때문이다. 노동이 사라지고 기본 소득으로 인간이 유지해도, 인간은 독서라는 노동을 할 수 있다. 인간의 독서는 거대한 정신력과 상상력을 만들어 낼 것이다.

 

AI가 바둑 세계를 제패했다. 그럼에도 바둑의 인기는 시들지 않는다. 바둑은 승패의 경기가 아니라, 감정 절제와 선택의 갈등에서 묘미를 느끼기 때문이다. AIAI가 바둑할 때, 인간은 복잡한 알고리즘을 생각할 것이다. 이세돌과 커제가 격돌할 때 관객은 알고리즘이 아니라, 인간을 만난다.

 

인간은 인간과 함께 할 때 인간이다. 인간이 인간의 가치를 외면할 때 그 인간도 가치가 사라진다. 인간은 적자생존을 최고봉이 독식하는 존재가 아니라, 협력과 화합을 이룰 때 진정한 울림이 있기 때문이다. 인간됨의 시작에 독서가 있다. 그래서 왕의 후예들은 반드시 독서를 해야 했을 것이다. AI로 모든 인간이 왕이 된다. 왕의 후예답게 독서로 인간을 이루어 보자. 독서가 가장 고난도의 노동이다. 인간, 일하지 않는 자 먹지도 말라.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37개(1/2페이지)
편집자 칼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37 [고경태 칼럼] 책은 읽는 것이 아니라 사는 것이다(2) 사진 첨부파일 고경태 2018.08.06 14:40
36 [고경태 칼럼] 지식 강국 사회를 꿈꾼다 사진 첨부파일 고경태 2018.07.04 02:36
35 [고경태 칼럼] ‘전우치’가 필요했었지만 ‘간서치’가 필요하다 사진 첨부파일 고경태 2018.05.28 23:11
34 [고경태 칼럼] 독서는 권력(權力)이 아닌 권력(勸力)이다 고경태 2018.02.24 13:24
33 [고경태 칼럼] 책을 좋아하니 연필을 좋아한다 사진 첨부파일 고경태 2017.10.07 13:48
32 [고경태 칼럼] “한국 국가경쟁력 제자리걸음 4년 연속 26위”라는 기사를 보면서 고경태 2017.09.27 11:31
31 [고경태 칼럼] 책과 읽음이 가득한 우리를 꿈꾸며~~ 사진 첨부파일 고경태 2017.08.31 21:40
>> [고경태 칼럼] 인간을 위한 AI와 노동해야 할 인간 사진 첨부파일 고경태 2017.08.08 17:58
29 [고경태 칼럼] 책은 읽는 것이 아니라 사는 것이다 사진 첨부파일 고경태 2017.08.03 21:16
28 [고경태 칼럼] 피서로 독서를 그리고 여행을 고경태 2017.07.24 10:21
27 [고경태 칼럼] 책벌레에게 가장 큰 문제 고경태 2017.07.16 02:20
26 [고경태 칼럼] 콘텐츠 공장은 독서뿐이다 고경태 2017.07.10 08:53
25 [고경태 칼럼] 책과 PDF, 새물결플러스 대표 김요한 목사의 글을 보면서.. 사진 첨부파일 고경태 2017.06.22 23:01
24 [고경태 칼럼] 내장산 추령(순창)에서 책을 읽고 책을 쓰는 여자, 이서영 선생 사진 첨부파일 고경태 2017.06.20 20:12
23 [고경태 칼럼] 숭늉에서 커피까지 고경태 2017.06.16 23:43
22 [고경태 칼럼] 동아일보에 있는 한 세션 "표정훈의 호모부커스", 6월 고경태 2017.06.12 08:13
21 [고경태 칼럼] 독서 단상, Y.C. Eliot Choi의 페이스북에 게재한 단문을 보면 사진 첨부파일 고경태 2017.05.28 13:09
20 [고경태 칼럼] 책 읽는 대통령이 보고 싶다... 사진 첨부파일 고경태 2017.05.10 12:26
19 [고경태 칼럼] 서점은 책을 읽는 곳인가? 구입하는 곳인가?에 대한 논란을 보면서 사진 첨부파일 고경태 2017.03.16 00:42
18 [고경태 칼럼] 2017년 초두 도서출판계를 강타한, 도매 2위 업체인 ‘송인서적’의 부 사진 첨부파일 고경태 2017.01.06 03:08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