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자칼럼

  • 김성욱개혁신학을 사랑하여 관련 서적과 교회사를 통해 신앙선배님들이 걸어갔던 발자취에 관심이 많고, 조국 교회에 참된 말씀으로 인한 부흥이 일어나길 소망하고 있다.
    경기도 고양시 소재 삼송제일교회에 출석하며, 중고등부 부장을 맡아서 봉사하고 있다.

진리전쟁에 참전하라

김성욱 | 2019.05.20 10:35
< 착한사람 강박증 or 코스프레 >



요즘 들어 생각하는 주제이다.

한 세기 전에 짐엘리엇 선교사님이 지적했고, 로이드존스를 비롯한 수 많은 선배님들이 지적했던

영적전투에서 방관자 입장에 서지말고 참전하라는

말씀이 귓가에 맴돈다.



이 시대에는 상당히 많은 기독교인들이 불신자들보다 도덕적으로 조금 나은 삶을 살면서, 자신의 양심에 전혀 거슬리지 않는 따뜻하고 교양적인 설교자들을 따르고, 자신들의 생각에 약자나 소외자라고 생각하는 이들을 넓은 사랑의 마음으로 품어주어야 한다는 일종의 착한사람 강박증을 가지고 있다고 생각한다.



그들의 사랑은 정말 대단하다.

우리 주님의 사랑을 뛰어넘는것 같이 보이기도한다.

경쟁하듯 자신의 포용력을 자신있게 내세운다.

명백한 죄앞에서도 우선적으로 사랑을 내세운다.



우리 주님되시는 그리스도께서는 엄청난 죄인들을 용서하시고 사랑하셨다.

성부께서 택하셔서 그리스도께 주신 자들이다.

아무나 무조건적으로 사랑하지 않으셨다는것은 성경을 보면 명확히 알 수 있다.

주님께서 용서를 베푸신 후에 다시는 같은 죄에 빠지지 말것을 말씀하신것을 생각해야 한다.



상당히 많은 사람들의 마음이 진리에서 이탈하여

자신의 생각을 기준으로 삼고, 불신자들이 말하는것에도 쉽게 현혹되어 연대하는 경우를 본다.

그것이 합리적인 것으로 보이는 것이다.

그래서 교회내의 부조리에 오히려 세상보다 앞장서서 정의를 외치고(부조리를 감싸자는 말이 아님),

사람들이 말하는 약자들을 진정 약자라고 착각하고

사람들의 편에 서서 하나님을 기만하는 경우를 보게된다.



사람들은 그렇게 정의의 사도가 되어 공의를 행한다고 생각하지만, 정작 그 자신이 자신에대한 작은 공격에도 분을 참지 못하고 자기부인의 삶이 뭔지도 모른체 외부에서 개혁의 대상을 찾으려 하는 경우가 얼마나 많은가?



동성애 , 간통 , 사기 , 껍데기 뿐인 인권 , 거짓된 교리, 세속적인 사상...

명백한 대적들 앞에서 그 죄악들 조차 외면하거나 침묵하고 더 나아가 되려 옹호하려 한다면..

그게 그리스도를 따르는 자들인지 그분의 이름에 먹칠하는 자들인지 생각해봐야 할것이다.



진리전쟁은 내 안에서 먼저 시작되는 전쟁이고,

진리를 거스르는 모든 거짓된 사상과 공중권세 잡은자와의 싸움이다.

모든 거짓된 것을 쳐서 진리에 복종시키는 싸움.



진리전쟁(영적전쟁)에 휴전은 없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30개(1/2페이지)
편집자 칼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30 모바일 [김성욱 칼럼] < 개혁신학 > 김성욱 2019.09.18 10:15
29 모바일 [김성욱 칼럼] < 기독교 신정국가 > 김성욱 2019.09.16 07:16
28 모바일 [김성욱 칼럼] < 성화의 길 > 김성욱 2019.09.16 07:15
27 모바일 [김성욱 칼럼] 인간의 전적타락을 이해하는 것 김성욱 2019.09.16 07:14
26 모바일 [김성욱 칼럼] < 목사의 중요성 > 김성욱 2019.09.07 18:36
25 모바일 [김성욱 칼럼] <기독교인과 정치> 김성욱 2019.08.27 07:18
24 모바일 [김성욱 칼럼] < 교회, 세상의 유일한 희망 > 첨부파일 김성욱 2019.07.30 10:18
23 모바일 [김성욱 칼럼] < 나아만의 시대 > 김성욱 2019.07.22 15:28
22 모바일 [김성욱 칼럼] 배타적인 기독교 김성욱 2019.07.14 07:33
21 모바일 [김성욱 칼럼] 웨스트민스터 총회의 유산 사진 첨부파일 김성욱 2019.07.08 11:10
20 모바일 [김성욱 칼럼] 진리는 타협하지 않는다. 김성욱 2019.06.18 07:18
>> 모바일 [김성욱 칼럼] 진리전쟁에 참전하라 김성욱 2019.05.20 10:35
18 모바일 [김성욱 칼럼] < 마음지킴 > 김성욱 2019.04.27 10:28
17 모바일 [김성욱 칼럼] < 인권, 왕좌에 오르다 > 김성욱 2019.04.23 07:45
16 모바일 [김성욱 칼럼] < 낙태죄 폐지 > 김성욱 2019.04.12 07:56
15 모바일 [김성욱 칼럼] < 잃어버린 경외 > 김성욱 2019.04.09 20:22
14 모바일 [김성욱 칼럼] < 무고함 또는 억울함 > 김성욱 2019.04.09 20:15
13 모바일 [김성욱 칼럼] <복음, 교회 회복의 본질 > 김성욱 2019.03.05 10:52
12 모바일 [김성욱 칼럼] < 세상의 시선 > 김성욱 2019.02.23 10:14
11 모바일 [김성욱 칼럼] 인내 김성욱 2019.02.23 10:13
위로